2010.08.10 01:23 | 사는이야기

SAMSUNG GX10 | 6sec | F/22.0 | ISO-100

여름의 제주는 덥고 습하지만
이렇게 갑갑하고 심란할때 조금만 나가도 탁 트인 바다가 있어 좋고
사색이 필요할땐 멋진 풍경과 함께 사색할 장소를 제공해줘 좋은듯 하다

흘러가는 구름과 흘러가는 자동차들..

난 또 어디로 흘러가는가를 고민하게끔 했던 시간

'사는이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블로그 재개..  (0) 2013.02.18
양심을 찾는 내가 바본가...  (5) 2010.09.30
한여름 해안도로  (3) 2010.08.10
갑갑한 일상...  (0) 2010.08.08
제주의 봄날  (6) 2010.03.26
근황.  (2) 2010.01.15